[음식/GMO]견과류 보관법

2021-12-16

발암물질 견과류 피하는 방법

건강에 좋은 견과류!

잘못 보관하면 오히려 우리 몸에 해롭다고 해요.


견과류 속에는 다량의 지방이 함유되어 있는데요, 지방은 공기 속 산소와 만나 산패되기 쉬워요. 

산패가 되면 불쾌한 냄새와 함께 견과류 맛과 빛깔이 모두 나빠집니다. 산패가 심하게 진행된 경우 영양소 파괴와 함께 곰팡이가 피기 시작하고요.


견과류에 생기는 곰팡이에는 ‘아플라톡신’이라는 독소가 생성되는데요. 이 물질은 국제암연구소에서 1급 발암물질로 규정한 매우 위험한 독소입니다. 간암을 일으킬 수 있는 치명적인 독성이죠.


아무리 소량이라도 지속해서 섭취될 경우, 간 질환의 발병 확률이 높아진다고 해요.


닦아내거나 가열해도 사라지지 않으니 망설이지 말고 바로 버려주세요!

눈에 보이는 곰팡이만 골라내 버린다고 해도 눈에 보이지 않는 독소가 주변까지 퍼져있을 수 있으니까요. 프라이팬에 한 번 더 볶아 먹을 생각은 금물이에요. 산패되기 전 상태로는 절대 되돌릴 수 없답니다😥


따라서 견과류는 단기간에 먹을 만큼만 구매하는 것이 좋아요. 부득이하게 견과류를 대량 구매했다면, 소분해서 보관해 주세요. 


또한 견과류는 공기의 접촉을 최소화하고 일정한 온도가 유지될 수 있도록 보관하는 것이 중요해요.

세척 후 물기를 제거한 통에 옮겨 담은 후 냉장 또는 냉동 보관해 주세요.

냉장 보관 시 6개월에서 개봉하지 않았을 경우 최대 1년까지 보관이 가능하다고 해요.

시중에서 판매되는 ‘하루견과’도 냉장보관을 추천드립니다.


내용출처

식약지킴이 (2021) 몸에 좋은 견과류, 잘못 보관하면 발암물질? 견과류 보관법 바로알기, 식품의약품안전처 블로그




그린라이프를 응원합니다

오래오래 건강하게, 오랜


© oren all copyrights reserved by oren


instagram @oren_lifestyle

blog @orenlife


주식회사 오랜 oren

사업자: 372-87-01040 정보확인

통신판매업신고:2022-서울강서-0951호
대표: 김윤지
개인정보책임자: 주은애

주소: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6로 66,  717호

팩스: 0504-208-0821

고객안전센터

02-6956-5564

평일 10:00~16:00 / 점심시간 11:30-12:30

주말, 공휴일 휴무

계좌번호

신한은행 140-012-059200 주식회사 오랜

이메일

문의: hello@orenlife.com

이 사이트는 숲과나눔의 2018 [풀:씨]  사업으로부터 지원받아 제작되었습니다. SINCE 2018



고객 안전 센터

02-6956-5564

평일 10:00~16:00 / 점심시간 11:30~12:30 

주말, 공휴일 휴무


신한 140-012-059200

주식회사 오랜 oren

사업자: 372-87-01040

통신판매업신고: 2022-서울강서-0951호
대표: 김윤지
개인정보책임자: 주은애

주소: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6로 66 717호

팩스: 0504-208-0821

문의: hello@orenlife.com

ⓒ 2018 oren

이 사이트는 숲과나눔의 2018 [풀:씨] 

사업으로부터 지원받아 제작되었습니다.